Skip to content

활동소식

지난 개혁연대 활동을 알려드립니다

사진1.jpg


2018년 상반기 동안 센터 개소 준비를 진행해 온 기독교반성폭력센터가 드디어! 오픈 파티를 731()에 했습니다.

 

누군가는 성폭력이라는 무거운 주제에 파티가 어울리는 단어인가라고 생각하실 수도 있겠지만, 공식 개소를 앞두고 사무국에서 여러 고민을 했습니다. 개소 예배를 드릴 수도 있고, 개소 포럼을 할 수도 있지만 기존에 진행됐던 방식과는 좀 다르게 이 이야기에 접근하고 싶었습니다.

 

늘 쉬쉬되어 왔던 이 문제를 전면으로 꺼내서 이야기할 수 있는 공간, 이름이 지워져야만 했던 피해 당사자들의 편에 서 응원과 지지를 해 줄 사람들이 생긴 것만으로도 이건 이미 축하할 일이라는 일에 서로가 공감해 파티까지 하게 되었습니다.

 

무더운 여름인데도, 센터 개소를 축하해 주시기 위해 많은 분이 오셨어요. 일찍 오셔서 파티 준비도 함께해 주셨고요, 감사합니다.

 

그럼 일단 못 오신 분들을 위해 현장 사진으로 당시의 분위기를 전해 드립니다.


사진2.jpg

사진3.jpg


오픈 파티에는 포토존이 빠질 수 없죠!!! 현장에서는 사진 촬영을 원하지 않는 분께 ‘NO’ 카드를 배포해 드려서, 센터 기록용으로도 촬영하지 못한 분들이 많았습니다. 사진에는 다 담을 수 없었지만, 여러 분들이 포토존에서 사진도 찍으시고 나중에 #기독교반성폭력센터 를 해시태그 달아서 본인 SNS에 계정에 사진을 올리시기도 했는데요, 사진 찍는 분들 모두 즐겁게 자리에 와 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사진33.jpg

사진4.jpg

사진5.jpg

사진6.jpg


기독교반성폭력센터 오픈 파티에

함께해 준 사람들~* 

(여러분이 있었기에 무사히 잘 마칠 수 있었습니다. 감사해요.)


사진7.jpg

사진8.jpg사진10.jpg 사진9.jpg


노래로 분위기를 빵빵 띄우진 못했지만, 메시지가 담긴 노래로 서로를 위로했습니다. 청춘시대2 OST인 나의 대답을 포함해 들꽃, 그대에게를 강아솔 님이 여는 공연에서 불러 주셨습니다.

 

또 지난 3월 센터가 진행한 교회 성폭력 생존자 말하기 대회에서 무대를 꾸며준 아마씨가 이번에도 함께해 줬습니다. 이번에는 Dusty City 외에 처음 선보인 노래 부를까요도 했는데요. 함께 나나나나나 나나나나 나나나나 나나나나나를 부르며 흥겨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사진11.jpg

사진12.jpg

 

사회는 복음주의계의 입담꾼 심에스더 님이 봐 주셨어요. 왼쪽은 행사 시작 전, 열심히 대본 수정 중이신 열일 스더님’. 오른쪽은 물 만난 고기처럼 재밌게 사회를 보고 계신 열일 스더님입니다. 어색한 순간마다 서로를 향해 반짝 반짝을 외치다 보니 2시간이 순식간에 지나갔습니다.


사진13.jpg사진14.jpg


포뇨(김애희 센터장)가 단체명인 기독교반성폭력센터를 각각 기독교’, ‘반성폭력’, ‘센터로 키워드를 나눠 센터를 설명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참가자 중에서는 반성폭력 운동과 센터의 의미를 아시는 분들도 있겠지만, 모르시는 분들도 있으실 것 같아 센터의 활동 내용, 계획을 설명했습니다.

 

역시나 왼쪽은 행사 시작 전 준비하고 있는 열일 포뇨’, 오른쪽은 재미는 조금 부족했지만, 그래도 열심히 설명 중인 열일 포뇨입니다.


사진15.jpg

사진16.jpg


파티에는 축하 인사말이 빠질 수 없죠. 센터 설립에 도움을 주셨던 분들이 오셔서 센터 오픈을 축하해 주셨습니다. 박종운 이사장(기독교반성폭력센터)님과 센터 설립할 때 TF팀에서 함께 활동하신 삼일교회 박동선 집사님이 짧게 이야기 나눠 주셨어요.

 

박 집사님은 40년간 다니던 삼일교회에서 전병욱 목사 성범죄를 겪으면서, 어떻게 센터 설립까지 하게 됐는지에 대해 짧은 소회를 이야기해 주셨습니다. 두 분의 축하말은 센터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2부는 본격 인터뷰!!!!

당신의 생각이 궁금합니다


사진17.jpg


2부에서는 참가 신청해 주신 분들이 각자 자신이 처해 있는 상황에서 교회 성폭력’, ‘성 평등한 문화와 얽힌 이야기들을 풀어주셨습니다. 첫 이야기 손님인 정신실 작가님은 생존자들에게 반짝이는 것에 대해 언급해 주셨어요. 글쓰기 자조 모임을 하면서 배우게 되는 게 많다고 하신 작가님은 현장에서 글쓰기 모임에서 한 분이 작성하신 글(센터 오픈 파티 주제가 된 반짝일 거야의 아이디어가 된 그 글)을 읽었습니다. 우리 안에 깊이 스민 수치심을 벗고 이제 다시 자신의 길을 가는 생존자를 위해 참가자들이 함께 응원하는 마음을 담아 박수쳤습니다.


사진18.jpg


오수경 편집장님은 15년 넘게 복음주의계열에서 활동가로 일하고 계신데요, 그 안에 보게 되는 성차들을 언급해 주셨습니다. 보통 리더십은 남성이고, 그 아래 일하는 활동가는 여성들로 구성돼 있는 모습이 흡사 한국교회와 닮았다는 이야기를 해 줬습니다. 오 편집장님은 나중에 본인 페이스북에도 윗 이야기를 언급하시면서, 그런 면에서 기독교반성폭력센터는 여성 활동가로 시작한 이가 여성 리더십까지 올라간 것 자체가 큰 의미가 있다는 멘션도 남겨 주셨어요. 저희도 그 점에 동감합니다.


사진19.jpg


마지막으로 신학생이자 전도사인 임주은 님이 신학교 내 상황을 설명해 줬습니다. 어쩌면 가해자의 상당수를 차지하는 목회자를 양성하는 신학교 내에서 교육은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지에 대한 질문을 드렸습니다. 임 전도사님은 현재 본인이 다니고 있는 대학원에서는 여성학 수업이 없고, 교수가 개설의 의지가 있어도 유지해 가는 게 어렵다는 이야기를 했습니다.

 

청어람에서 진행하는 페미니즘 책 읽기 모임에 갔는데, 현장에서 기독교인이신 분들이 교회 안에서 들었던 성차별적인 설교에 대해 설명하는 걸 보고 깜짝 놀랐다는 경험도 말했습니다. 직접 성경을 보고 연구해서 설교하는 전도사 입장에서, 어떻게 성경을 저렇게 해석해 전달할 수 있을까란 생각을 하기도 했다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보란듯이 끈질기게 소란스럽게

반짝일 거야


사진20.jpg사진21.jpg 사진22.jpg 사진23.jpg


마지막으로 함께 서로를 축하하고 응원하는 마음을 담아, 깜짝 퍼포먼스인 반짝이 종이 뿌리기를 했습니다. 사실 사진에는 많이 나오지 않았지만, 종이를 서로에게 뿌리를 나는 반짝일 거야를 외쳤는데요, 뜬금없는 퍼포먼스처럼 보였지만 서로들 너무 즐거웠습니다.

 

이렇게 흥겹게 센터 오픈 파티를 잘 마무리했습니다.:) 빛과 사진이 노랗긴 하지만, 즐거워 하시는 게 얼굴 곳곳에 묻어나 있죠~! 이번에 미흡했던 점, 덜 신났던 점은 나중 파티 때 잘 보완해서 다시 만나요.

 

참가자 분 중 한 분은 따뜻한 분위기여서 더 좋았어요. 있어 주는 것만으로도 고마운 기관이예요. 더 많은 사람이 필요성을 느끼고 관심을 갖게 되었으면 좋겠어요. 너무 든든하고 황홀하고 그런 순간이었어요라고 말해 주셔서 부족한 오픈 파티를 준비한 저희가 더 감사하고 마음 든든해지는 시간이었습니다.ㅠㅠ 감사합니다. 더 자주 든든하고 따뜻한 시간 만들어 가도록 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행사스케치] 기독교반성폭력센터, 개소 기념 오픈 파티 file 관리자 2018.08.09 37
361 [행사스케치] 정의로운 판결을 촉구하는 공동기자회견 & 총회 재판국 피켓 시위 file 관리자 2018.08.08 165
360 사임인사 드립니다 file 관리자 2018.07.18 400
359 목회자 소득신고/세무대리 시스템 P-Tax 서비스 오픈 file 관리자 2018.07.17 588
358 [행사스케치] 목회자 소득 신고 지원을 위한 웹프로그램 P-Tax 발표 기자 간담회 file 관리자 2018.07.17 270
357 [행사스케치] 명성교회 세습철회를 위한 9차 총회 재판국 시위 file 관리자 2018.06.26 812
356 소식지 공감 69호 발행 file 관리자 2018.06.26 481
355 [행사스케치] 사회선교학교, 기독교반성폭력센터 방문 file 관리자 2018.06.19 687
354 [행사스케치] 신입회원들과의 티타임 file 관리자 2018.05.29 949
353 2018년 홍보 매체에 대한 정회원 설문 조사 결과 file 관리자 2018.05.24 876
352 [행사스케치] 명성교회 세습철회를 위한 총회 재판국 시위 file 관리자 2018.05.17 1183
351 [행사스케치] 제11회 이런 교회 다니고 싶다 세미나 file 관리자 2018.04.30 1243
350 D-1 총회 재판국을 위한 기도 file 관리자 2018.04.26 1176
349 D-2 총회 재판국을 위한 기도 file 관리자 2018.04.25 1092
348 [행사스케치] 서울동남노회 앞 피켓 시위 file 관리자 2018.04.24 1278
347 D-3 총회 재판국을 위한 기도 file 관리자 2018.04.24 1120
346 D-4 총회 재판국을 위한 기도 file 관리자 2018.04.23 1092
345 D-5 총회 재판국을 위한 기도 file 관리자 2018.04.22 1085
344 D-6 총회 재판국을 위한 기도 file 관리자 2018.04.21 1078
343 D-7 총회 재판국을 위한 기도 file 관리자 2018.04.20 109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 1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교회개혁실천연대 | 03736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충정로11길 19 돈의빌딩 2층 | 전화 02-741-2793 | 팩스 02-741-2794 | 이메일 protest@protest2002.org
Copyright ⓒ 2013 교회개혁실천연대

Designed by Rorobra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